KGC인삼공사, '동인비' 앞세워 화장품사업 본격화
상태바
KGC인삼공사, '동인비' 앞세워 화장품사업 본격화
  • 김봉연 기자
  • 승인 2017.01.02 1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봉연 기자] KGC인삼공사가 프리미엄 홍삼화장품 ‘동인비’를 앞세워 화장품 사업을 본격화한다.

KGC인삼공사는 ‘동인비’ 화장품을 프리미엄급 ‘K-Beauty(뷰티)' 대표 브랜드로 육성하고 세계 시장 진출 확대를 나설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앞서 KGC인삼공사는 지난 9월 프리미엄 홍삼화장품 ‘동인비’를 인삼공사 브랜드로 편입한 바 있다.

KGC인삼공사는 정관장 브랜드의 시너지를 통해 프리미엄 화장품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방침이다.

KGC인삼공사 관계자는 "‘정관장 홍삼’과 ‘동인비’ 모두 엄격한 품질관리로 생산되고 있는 ‘홍삼’을 기반으로 식품과 화장품으로 사업영역을 일관성 있게 추진할 예정"이며 "‘동인비’의 홍삼피부효과에 대한 R&D와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홍삼은 자외선으로 인한 피부주름생성을 감소시킨다는 연구결과 등 다양한 피부 효능이 발표된 바 있으며, 동인비의 주요 성분인 ‘홍삼오일’은 식약처에서 주름개선효과를 인정받았다.

이러한 홍삼의 피부개선 효과를 바탕으로 인삼공사는 화장품 가운데 에센스를 비롯한 기초화장품에 집중해 ‘동인비 진에센스’를 대표제품으로 순차적으로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또 ‘안티에이징, 안티폴루션’ 등 홍삼의 피부미용에 대한 효능을 극대화 할 수 있는 신제품을 내놓는다는 계획이다.

면세점 단독매장 운영 및 방문판매 채널 활용한 소비자접점 확대도 나설 방침이다.

이에 인삼공사는 1단계로 현재 면세점내에 매장운영을 정관장 매장과는 별도로 ‘동인비 단독매장’을 오픈했으며, 가장 최근 오픈한 HDC신라면세점을 비롯해 신규 시내 면세점에 모두 단독매장을 구성했다. 나아가 향후 국내면세점은 물론 해외면세점도 단독 브랜드샵 형태로 운영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화장품이 가장 많이 판매되는 ‘방문판매’ 채널 역시 적극 활용하는 양면전략을 동시에 진행할 계획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