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정치
이명박 "리우올림픽, 메달가뭄에 속 탄다고?"
이명박 전 대통령 <사진 출처=이 전 대통령 페이스북>

[이뉴스투데이 김민경 기자] 이명박 전 대통령이 2016 리우올림픽과 관련해 "메달 가뭄에 속 탄다는 말 하지 맙시다"라고 전했다.

이 전 대통령은 18일 자신의 SNS에 "저는 요즘 열대야 속에 우리 선수들 응원하느라 잠 못 드는 밤을 보내고 있습니다"라며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이어 "올림픽을 통해 많은 것을 느끼고 배운다"며 "순위와 메달 색을 떠나 그간 선수들이 흘린 땀방울과 경기 속에서 보여준 아름다운 모습에 아낌없는 박수를 보냅시다"라고 최선을 다한 선수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또한 기대보다 저조한 메달 실적에 비난받을 선수들이 우려되는 듯 "메달 가뭄에 속탄다는 말 하지 맙시다"라는 말을 덧붙였다.

글을 접한 네티즌들도 "대통령님의 마음이 우리 선수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올림픽이라는 큰 잔치에 참가하기 위한 선수들의 노력을 칭찬해줘야 한다"고 이 전 대통령의 글에 동의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민경 기자  himimomo@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