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제주도 프리’ 데이터 상품 출시…“지역 특화 상품 늘린다”
상태바
SKT, ‘제주도 프리’ 데이터 상품 출시…“지역 특화 상품 늘린다”
제주도 전용 일 2GB 제공하는 ‘데이터 쿠폰’… 1일권 2천원
  • 김정우 기자
  • 승인 2016.07.01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은 제주도 전역 및 인근 도서에서 일 2천원에 2GB의 기본 데이터를 제공하는 ‘제주도 프리’를 1일 출시했다. <사진 제공=SK텔레콤>

[이뉴스투데이 김정우 기자] SK텔레콤이 ‘지역 특화’ 데이터 상품으로 제주도 전역 및 인근 도서에서 하루 종일 데이터 사용이 가능한 ‘제주도 프리’ 쿠폰을 1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제주도 프리 쿠폰을 구입한 소비자는 사용 요금제의 기본 데이터와 별도로 하루 2GB의 데이터를 제공 받으며 2GB를 다 소진해도 초당 3Mb의 속도로 데이터를 한도 없이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데이터 2GB로 관광지 정보 검색 4000여회나 여행 사진 업로드 700여장 또는 음악 스트리밍을 약 24시간 이용할 수 있어 관광객들에게 유용한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제주도 프리는 SK텔레콤 가입자 전용 상품으로 1~5일권을 온라인 모바일 T월드 또는 모바일 전용 홈페이지에서 구입한 후 등록 절차를 거쳐 사용 가능하다. 1일권의 가격은 2000원(VAT포함)이며 5일권은 20% 할인된 8000원(VAT포함)이다.

SK텔레콤은 제주도 프리 쿠폰을 온라인 오픈마켓 및 모바일 상품권 몰, 여행사 홈페이지 등에서도 판매하고 추후 제주도 편의점에서도 판매할 예정이다.

한편, SK텔레콤은 상품 출시를 기념해 오는 9월 말까지 제주도 프리를 구입하는 소비자를 대상으로 쿠폰 1매를 추가로 증정하는 ‘제주도 프리 1+1’ 이벤트를 진행한다.

임봉호 SK텔레콤 생활가치전략본부장은 “제주도 주요 관광지에서 데이터 사용량이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제주도 전용 상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향후 데이터 사용량이 많은 지역 중심으로 특화 상품 출시를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