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문화
2016 호텔페어, 부산 벡스코 시대 연다… 참가기업 관심 ↑9월 8~9일 부산 벡스코 개최
호텔산업 전반을 아우르는 국내 유일의 비즈니스 장

[이뉴스투데이 김지만 기자] 국내 호텔산업 박람회인 ‘호텔페어’의 부산 시대가 개막한다. 호텔페어는 현재 참가기업을 모집하고 있다.

호텔페어는 호텔, 리조트, 레지던스, 펜션, 모텔, 게스트하우스 등 호텔산업의 전반을 아우르는 국내 유일의 호텔산업 비즈니스의 장으로 호텔산업의 모든 것을 다뤄왔다. 올해는 관광의 도시 부산에 둥지를 틀고 새로운 시작을 알린다.

9월 8일과 9일, 이틀간 부산 벡스코(BEXCO)에서 열리는 2016 호텔페어(HOTEL FAIR 2016)는 개발 및 컨설팅, 시설 및 가구, 시설장비, 디자인 및 건축, 첨단기술시설, 식음료, 직원 교육 및 관리 등 호텔산업 관계자, 예비 창업자, 투자자 등을 위한 정보를 준비하고 있다. 이를 통해 관련 기업 간의 비즈니스 활성화를 유도한다는 게 주최 측의 설명이다.

박람회 주관사인 이상네트웍스 관계자는 “올해 전시회는 세계로 이어지는 허브도시인 부산으로 옮겨와 더욱 풍성하고 알찬 내용으로 준비하고 있다”며 “국내외 바이어들과 폭넓은 교류 및 비즈니스 활동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벡스코 전시회인 올해 호텔페어는 참가업체들의 시설 및 제품을 효율적으로 알릴 수 있는 특별한 무대인 ‘Hotel Trend Showroom’을 마련한다. 이는 럭셔리, 미들, 버짓 호텔 객실의 트렌드를 제시하고, 참관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또한 실제 호텔 개발 사례 및 디자인 트렌드와 호텔 운영 및 홍보 마케팅 전략을 주제로 한 세미나도 개최될 예정이다.

호텔페어가 외국인 관광객이 크게 증가하는 가운데 호텔산업 성장의 최적의 장소로 평가받는 부산에서 새로운 항해를 시작한다. 국내 호텔산업의 발전을 주도하는 전시회로 거듭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김지만 기자  whyjiman@enewstoday.co.kr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