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증류소주 '대장부' 출시
상태바
롯데주류, 증류소주 '대장부' 출시
  • 윤중현 기자
  • 승인 2016.05.13 0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제공=롯데주류>

[이뉴스투데이 윤중현 기자] 롯데주류가 13일 ‘대장부’를 출시하고 본격 증류식 소주시장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대장부’는 100% 국산쌀의 외피를 3번 도정한 속살을 원료로 하여 15도 이하의 저온에서 발효와 숙성을 거쳐 깊은 향과 부드러운 목넘김을 구현한 제품.

특히, 청주를 빚을 때 사용하는 고향기 효모를 넣어 일반 증류식 소주보다 더 깊고 은은한 향을 살렸으며 최고급 설화, 국향을 빚어내는 롯데주류 50년 전통의 증류기술 노하우를 바탕으로 깔끔한 맛을 더했다.

375ml 용량에 알코올 도수는 25도로 롯데주류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증류식 소주이다. (출고가 : 8250원)

롯데주류는 증류식 소주시장에 신제품으로 새롭게 진출하는 의지를 담아 제품명을 ‘천하의 큰 뜻을 품은 사람’라는 뜻의 ‘대장부’로 정하고 힘과 기개가 느껴지는 붓글씨 서체로 제품명을 표기해 기개 높은 대장부의 이미지를 강조했다. 패키지는 둥근 유리병에 실크 형태로 인쇄해 고급스럽고 전통적인 느낌을 살렸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희석식 소주인 ‘처음처럼’이 굳건히 자리잡은 만큼 증류식 소주시장에도 좋은 제품을 선보이고자 ‘대장부’를 기획하게 됐다”며 “격식을 갖추는 자리에서 ‘대장부’를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