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순하리 소다톡 사과’ 출시
상태바
롯데주류, ‘순하리 소다톡 사과’ 출시
  • 윤중현 기자
  • 승인 2016.04.18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제공=롯데주류>

[이뉴스투데이 윤중현 기자] 롯데주류는 18일 순하리 시리즈의 첫번째 탄산주, ‘순하리 소다톡 사과’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순하리 소다톡 사과’는 화이트와인 베이스에 사과과즙과 탄산을 첨가해 새콤달콤한 사과 특유의 맛과 입안에서 톡톡 튀는 탄산의 청량한 식감을 살린 제품이다.

누구나 가볍게 마실 수 있도록 알코올 도수를 기존 순하리 제품(12도~14도)보다 낮은 3도로 출시하고 언제 어디서나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330ml 페트(PET) 용기에 담아 휴대성을 높였다. (출고가 1009.8원)

새콤달콤한 과일향과 탄산이 어우러져 식사와 곁들이거나 후식으로 마시기에 좋고, 알코올 도수가 낮아 야외 나들이나 간단한 모임 때 가족, 지인들과 함께 과하지 않고 기분 좋게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롯데주류는 작년 ‘처음처럼 순하리’로 시작된 국내 주류시장에서의 과일맛 저도주에 대한 소비자의 선호 증가와 탄산수 시장의 성장 트렌드에 부응해 ‘순하리 소다톡 사과’를 새롭게 출시하게 됐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저도주를 주로 즐기는 젊은 고객, 여성 고객들은 새콤달콤한 맛과 탄산의 청량한 식감을 선호하는 경향이 있다”고 밝혔다.

롯데주류는 보다 많은 고객들의 기호에 부합하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과일 맛의 ‘순하리 소다톡’ 시리즈를 선보일 계획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