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라스코동굴벽화 광명동굴전 16일 개막
상태바
프랑스 라스코동굴벽화 광명동굴전 16일 개막
  • 이배윤 기자
  • 승인 2016.04.12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배윤 기자] 경기도 광명시는 오는 16일 광명시 가학동 광명동굴 라스코 전시관 앞에서 ‘프랑스 라스코동굴벽화 국제전시 광명동굴전’ 개막식을 열고 5개월간의 전시 일정에 들어간다.

‘라스코동굴벽화 광명동굴전’은 2만 년 전 구석기시대 인류의 대표적 동굴벽화이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라스코동굴벽화를 광명시가 아시아에서 최초로 유치·전시하는 기념비적 행사이다.

또한 한·불 수교 130주년 기념 문화유산 전시분야 공식인증사업으로 진행되는 것이어서 양국 간 우호협력과 문화교류를 증진하는 데 크게 기여하는 의미 있는 행사이다.

16일 열리는 개막식에는 플뢰르 팰르랭 전 프랑스 문화부 장관과 라스코동굴벽화 국제순회 전시를 총괄하는 제르미날 페이로 프랑스 하원의원, 파비앙 페논 주한 프랑스 대사 등 주한 외국대사들이 참석한다.

한국 측에서는 김종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을 비롯해 조양호 한불상호교류의해 한국측 조직위원장, 김창준 전 미하원의원, 이장호 서울영상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석한다.

이날 개막식 후 행사에서는 세계적인 패션디자이너 이상봉 씨가 총연출을 맡아 「어둠과 빛, 시간과 흔적」이라는 주제로 ‘라스코벽화를 재현한 미디어아트’와 ‘석기시대 테마 무용 퍼포먼스’, ‘디자이너 이상봉 패션컬렉션’이 진행된다.

특히 ‘이상봉 패션컬렉션’은 세월호 참사 2주년을 맞아 디자이너를 꿈꾸던 단원고 고 이장환 학생의 사연을 모티브로 꾸민 ‘드림로드-하늘로 가는 길’ 패션을 선보여 주목된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