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베트남서 모듈 조립 공장 건설
상태바
LG디스플레이, 베트남서 모듈 조립 공장 건설
  • 이근하 기자
  • 승인 2016.04.06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근하 기자] LG디스플레이가 글로벌 생산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LG디스플레이는 베트남 하이퐁시와 신규 모듈 조립 공장 구축에 대한 투자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새 모듈 조립 공장은 자본금 1억 달러(약 1200억원)의 규모로, LG디스플레이는 상반기 내에 법인을 설립해 공장을 착공한다는 계획이다. 또 2017년 하반기부터 본격 양산에 돌입하게 될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 측은 신규 공장 투자지로 베트남을 결정한 배경에 대해 “하이퐁시가 베트남 북부에 있어 고객들의 공장이 많이 위치한 중국으로의 운송이 용이하고, 젊은 층의 인구 비중이 높은 뿐더러 인건비가 상대적으로 저렴해 양질의 풍부한 노동력을 활용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번 투자 결정의 이유에 대해서는 “지속되는 국내 투자에 따른 모듈 조립 생산 능력 확충이 필요해서다”라고 전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지리적, 인적 장점을 바탕으로 베트남 모듈 조립 공장이 OLED 패널 생산량 증가에도 적극 대응할 수 있도록 준비한다는 방침이다.

LG디스플레이 CPO 정철동 부사장은 “베트남의 우수한 투자 환경이 LG디스플레이의 글로벌 생산 경쟁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켜줄 수 있을 것”이라며 “경쟁력 있는 신규 생산 거점의 확보를 통해, 세계 디스플레이 시장을 지속해서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