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유위니아-휴롬,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대유위니아-휴롬, 업무협약 체결
  • 편도욱 기자
  • 승인 2016.03.17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편도욱 기자] 대유위니아(대표 박성관)는 휴롬과 지난 16일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에 위치한 휴롬사옥에서 중국 수출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본격적인 중국 시장 내 수출 확대를 준비하고 있는 대유위니아와 중국 내 다양한 유통 채널을 운영하며, 판매 제품군 확대를 모색하고 있는 휴롬의 이해관계가 부합돼 성사됐다.
 
대유위니아는 3월 말부터 중국 내 주요 휴롬 판매 매장에 프리미엄 IH 전기 압력밥솥 ‘딤채쿡’과 휴대용 자연가습청정기 ‘위니아 스포워셔’의 진출을 시작한다.
 
현재 휴롬은 중국 내 300여 개의 백화점에 입점해 별도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북경, 상해 등 각 지역별 700여 개의 대리상 및 홈쇼핑, B2C 주스매장인 휴롬팜 등의 다양한 판매 채널을 확보하고 있다.
 
추후, 양사는 ‘딤채쿡’ 및 ‘스포워셔’ 판매 증대를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고, 중국 시장 공략을 위한 전방위적인 업무 협력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중국 내 프리미엄 전기 밥솥 및 공기 청정 기능을 갖춘 제품군의 수요가 확대되는 상황 속에서 차별화된 기술력을 갖춘 딤채쿡과 스포워셔는 중국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할 것으로 전망된다.
 
휴롬은 저속착즙기술을 개발해 슬로우 주서(Slow Juicer)라는 새로운 시장을 개척한 녹즙기 및 슬로우 주서 전문기업이다. 한국은 물론 중국, 미국, 유럽, 일본 등 80여 국가에 제품을 수출하며 그 제품력을 인정받고 있다. 특히, 중국 시장 내에서 높은 점유율과 판매고를 기록하고 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