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대원 꿈에그린’ 18일 견본주택 오픈
상태바
‘창원 대원 꿈에그린’ 18일 견본주택 오픈
  • 편도욱 기자
  • 승인 2016.03.15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편도욱 기자] 한화건설(대표 최광호)은 창원시 의창구 대원 2구역에 재건축하는 '창원 대원 꿈에그린'의 견본주택을 오는 3월 18일에 오픈하고 분양을 실시한다.
 
창원 대원 꿈에그린은 지하 2층, 지상 24층~35층 아파트 14개동 규모로, 총 1,530가구 중 80가구가 일반 분양될 예정이다. 공급주택은 전용면적 기준으로 ▲59㎡ 515가구(일반분양 0가구), ▲68㎡ 365가구(일반분양 0가구) ▲84㎡A 148가구(일반분양 1가구), ▲84㎡B 328가구(일반분양 37가구), ▲84㎡C 60가구(일반분양 0가구), ▲84㎡D 66가구(일반분양 29가구), ▲108㎡ 48가구(일반분양 13가구)로 구성됐다.
 
창원 대원 꿈에그린은 우선 주변 교통과 생활 인프라 환경이 좋다. 창원 시내를 관통하는 메인 도로 창원대로와 인접하고 있으며 자동차로 5~10분 거리 안에 창원시청, 이마트, 롯데백화점, 홈플러스, 뉴코아아울렛, 파티마병원 등 도심권에 형성된 편의시설들을 누릴 수 있다. 

또한, 시내 중심에 들어서는 재건축 아파트이기 때문에 주변 버스정류소에서 창원시내 곳곳을 갈 수 있는 대중교통망을 확보하고 있다. 동마산IC를 통해 고속도로 접근이 편리하며 창원종합버스터미널과 KTX 경전선 창원중앙역 이용이 용이해 광역 교통망도 우수하다. 단지 바로 앞에는 어린이 교통공원이 위치하여 풍부한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다.
 
창원 대원 꿈에그린은 교육 여건 또한 좋다. 단지 바로 옆에 대원초등학교가 있으며, 문성고등학교, 경일고등학교와도 가깝다. 또한 LG전자, 현대모비스 등 2,400여개 업체가 입주한 창원국가산업단지가 창원 대원 꿈에그린 현장 인근에 위치하고 있어 도보 또는 자전거를 이용해 편리한 출퇴근이 가능할 만큼 직주근접성이 뛰어나다.
 
2015년도 ‘창원 가음 꿈에그린’을 성공적으로 분양한 한화건설은 창원 대원 꿈에그린 역시 지역 랜드마크로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전체 동 1층을 필로티로 설계하여 단지 개방감을 높이고 바람길을 고려했으며, 전 세대를 남향위주로 배치해 일조권을 확보 하였다. 넓은 조경면적을 확보한 친환경 단지 안에 순환 산책로와 특화된 어린이 놀이터 및 보육시설을 갖췄다. 또한 태양광발전 시스템을 도입하고 아파트 옥상부에 녹지공간을 조성해 공동관리비 절감 아파트로 거듭나게 된다.
 
창원시 의창구는 선호도가 높은 지역임에도 불구하고 2010년부터 입주물량이 거의 없어 전세난이 심하고 매매가가 꾸준히 오르고 있다. 한화건설 김기영 마케팅팀장은 “창원의 황금입지인 의창구에 위치한 창원 대원 꿈에그린은 교통, 학군, 자연환경, 브랜드 4박자가 모두 갖춰져 높은 인기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청약은 3월 23일(수) 1순위와 24일(목) 2순위로 이틀간 접수를 진행한다. 당첨자는 3월 30일(수) 발표되며 계약은 4월 4일(월)부터 6일(수)까지 3일간 진행된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