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설중매 매실소다’ 출시
상태바
롯데주류, ‘설중매 매실소다’ 출시
  • 김영삼 기자
  • 승인 2016.02.19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영삼 기자]롯데주류(대표 이재혁)는 매실주에 탄산이 첨가된 탄산 매실주 ‘설중매 매실소다’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설중매 매실소다’는 저도주를 즐기는 소비자들을 위해 매실 특유의 산뜻한 맛에 톡 쏘는탄산과 달콤함을 더해 알코올도수 4.5%로 개발한 제품으로, 330㎖에 출고가는 1,016.4원이다.

롯데주류는 작년 ‘처음처럼 순하리’로 시작된 국내 주류시장에서의 과일맛 저도주에 대한 소비자의 선호 증가와 탄산수 시장의 성장 트렌드에 부응해 ‘설중매 매실소다’를 새롭게 출시하게 됐다.

이로써 ‘눈 속에 핀 매화’를 뜻하는 롯데주류의 대표적 매실주 브랜드 ‘설중매’는 ‘설중매 플러스’, ‘설중매 골드’, ‘설중매 스파클링’에 ‘설중매 매실소다’가 추가되어 총 4종이 됐다.

특히 롯데주류는 최근 국내 와인 시장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모스카토 와인류(모스카토 품종의 화이트 스파클링 와인, 알코올 도수 4.5%~5.5% 내외)와 알코올 도수 및 탄산감이 비슷하며 매실 특유의 산뜻한 맛이 더해진 ‘설중매 매실소다’가 매실주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 일으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에 출시된 ‘설중매 매실소다’는 국내산 햇 매실을 사용하여 매실의 상큼한 향과 신선함을 그대로 살리면서 탄산을 더해 청량감을 강화했다.

또한 기존 대부분의 주류에서 사용된 유리병이 아닌 PET를 적용하는 등 기존과 차별화된 패키지 디자인으로 휴대성을 한층 살렸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작년부터 거세진 과일맛 저도주, 탄산수의 인기와 특히 젊은 여성들이 선호하는 모스카토 와인의 장점을 살린 ‘설중매 매실소다’를 출시하게 됐다”며, “기존 매실주나 모스카토 와인보다 저렴한 가격에 휴대가 편리한 PET를 사용한 패키지 등의 장점까지 추가된 ‘설중매 매실소다’로 국내 매실주 시장에 활력을 불어 넣겠다”라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