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소주제품 출고가 인상
상태바
롯데주류, 소주제품 출고가 인상
  • 김영삼 기자
  • 승인 2015.12.30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영삼 기자]롯데주류(대표 이재혁)는 내년 1월 4일부터 소주 제품의 출고가를 인상한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013년 이후 3년 만에 인상하는 것으로 대상 제품군은 ‘처음처럼’ 병, 페트, 담금 소주 등이다.

이번 출고가 인상으로 롯데주류의 소주 제품은 평균 5.54% 가량 인상되며 주력 제품인 ‘부드러운 처음처럼’(17.5도)의 360㎖ 병 제품 출고가는 946원에서 1,006.5원으로 변경된다.

페트(PET) 소주, 포켓 소주, 담금 소주 등의 출고가도 5%~6% 가량 인상된다.

다만 ‘순하리 처음처럼’은 출고가 변동 없이 현재 가격으로 유지된다.

롯데주류는 지난 3년 동안 누적된 원가 상승요인을 반영하되, 내부적인 원가절감 등을 통해 인상폭을 최소화하고 주요 경쟁사 제품들에 비해 더 낮은 가격을 유지하는 선에서 출고가를 인상하게 됐다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