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업계, ‘올해의 컬러’ 적용 제품 잇따라 출시
상태바
유통업계, ‘올해의 컬러’ 적용 제품 잇따라 출시
  • 김영삼 기자
  • 승인 2015.12.30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영삼 기자]올해 국내 패션, 뷰티업계에서는 미국의 글로벌 색채 전문기업 ‘팬톤(PANTONE)’이 선정한 올해의 컬러 ‘마르살라(Marsala)’가 큰 인기를 끌며 완판 사례를 만들어냈다. 이처럼 팬톤이 발표하는 '올해의 컬러'가 제품 판매에 영향을 미치다 보니 2016년을 준비하는 각 업체들은 올해의 컬러로 발표된 파스텔 계열의 분홍색(로즈 쿼츠-Rose Quartz)과 하늘색(세레니티-Serenity)을 적용한 제품을 잇따라 출시하고 있다.

이 같은 컬러 트렌드가 돋보이는 제품으로는 금강제화의 ‘르느와르 스튜디오 플레인6(Renoir Studio Plain 6)’가 대표적이다. 핑크, 블루 등의 파스텔 컬러가 매력적인 ‘르느와르 스튜디오 플레인 6’는 여성들이 기본적으로 갖춰야 플랫폼, 토 오픈, 미드 힐 등 6가지 펌프스 라인으로 구성됐으며 세련된 슈즈 라인과 편안한 착화감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LG생활건강의 메이크업 브랜드 VDL에서 출시한 ‘VDL+팬톤(PANTONE) 컬렉션’ 역시 주목 받고 있는 아이템이다. ‘VDL+팬톤 컬렉션’은 ‘로즈 쿼츠’와 ‘세레니티’가 오묘하게 컬러링 된 ‘VDL 엑스퍼트 컬러 립큐브 트랜 퀄리티’를 비롯하여, 12가지 컬러를 담은 아이섀도우 팔레트 ‘VDL 엑스퍼트 컬러 아이북6.4 NO.5’, 최적의 메이크업을 위해 새로운 디자인으로 재탄생한 브러쉬까지 총 10가지의 리미티드 메이크업 제품으로 구성됐다.

주류업계도 이 같은 컬러 트렌드에 영향을 받아 파스텔 컬러를 입힌 제품을 출시했다.

롯데주류가 선보인 ‘순하리 처음처럼’ 페트는 가볍고 휴대가 간편한 제품을 선호하고 개성을 중시하는 젊은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기존 400㎖ 페트 제품과 다른 차별화된 파스텔톤 패키지를 도입해 신선함을 더했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유통업계에서 올해의 컬러를 적용한 제품을 빠르게 출시하는 것은 전보다 소비자들이 컬러 트렌드에 민감해졌다는 걸 의미한다”라며 “불확실의 시대에 심리적으로 평온과 안정을 주는 분홍색과 하늘색이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유통업계 뿐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 걸쳐 올해의 컬러를 활용한 제품들이 출시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