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테크노파크, 18개국 수출상담 MOU체결

[이뉴스투데이 광주전남취재본부 송덕만 기자]광주테크노파크(원장 배정찬)가 지난 13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18개국 해외비즈니스센터장을 초청해 수출상담회와 수출MOU체결식을 개최했다.

   
▲ 광주테크노파크 18개국 해외비즈니스센터장 초청 수출 MOU 체결
이번 '2015 광주테크노파크 해외비즈니스센터장초청 수출상담회'에는 중국, 페루, 체코, 터키, 에콰도르 등 18개 국가의 해외비즈니스센터장들을 초청해 30여개 지역 중소기업과 수출상담을 진행했다.

또한, 광주TP해외비즈니스센터를 통해 발굴된 싱가포르, 멕시코, 가나, 우루과이, 불가리아에 있는 해외바이어를 초청하여 지역 중소기업과의 수출MOU도 체결했다.

㈜드림씨엔지(대표이사 송창금)는 싱가포르의 AJ Jetting사를 통해 노면청소기제품을 싱가포르에 수출하기로 했으며 특히, 올해 안에 24대를 수출하는 계약을 체결하고, 2016년에는 26대를 추가로 오더하기로 협의했다.

또한, (주)이노셈코리아 (대표이사 최운용)는 가나의 Prefos사를 통해 LED가로등 제품을 가나에 수출하기로 했다. 이번에 수출되는 LED가로등 제품은 150W급으로 약 2000개를 납품할 예정이다.

㈜HDT(대표이사 오준호)도 멕시코의 DEDSA사를 통해 휴대용 X-ray를 멕시코에 수출하기로 했으며, 1차로 약 200대를 수출해 남미지역 바이어들의 반응을 확인 후, 추가로 오더를 진행키로 협의했다.

㈜프로텍 (대표이사 이용범)은 불가리아의 TASC사와의 기술제휴를 통해 신기술을 적용한 배터리 제품을 개발해 유럽지역에 수출키로 하고, 이솔테크(대표이사 송종운)는 우루과이의 Monteglory사를 통해 Living Leisure House 및 관련 자재를 수출하기로 협의했다.

배정찬 광주테크노파크 원장은 “이번 수출상담회 및 수출MOU체결이 실제계약 및 수출로 반드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역 내 수출유관기관들의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면서, “전략적으로 중국의 저가제품과의 차별화된 수출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지역 내 중소기업 간 수직적, 수평적 수출컨소시엄을 구성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광주TP는 해외비즈니스센터 및 지역수출유관기관과의 연계협력을 통한 수출지원프로그램으로 산업부에 제출한 광주TP기업지원대표브랜드사업(LTE(Loca To Export) 4G(For Gwangju)프로젝트)이 1단계 지원사업으로 확정되어, 이를 통한 지역 중소기업 수출 활성화를 극대화 할 계획이다.
 

송덕만 기자  dm1782@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