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내년까지 2만명 신규 채용
상태바
신세계, 내년까지 2만명 신규 채용
  • 윤중현 기자
  • 승인 2015.09.02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중현 기자] 신세계 그룹이 올해 하반기부터 내년까지 2만명 이상의 신규 채용을 진행한다.

신세계 그룹은 협력사들과 함께 15일 양재동 aT센터에서 '신세계 그룹&파트너사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채용박람회는 신세계백화점, 이마트, 신세계푸드, 신세계인터내셔날, 스타벅스 등 10개 신세계그룹사주요 기업들과 에르메스코리아, 신송식품, 청우식품 등 115개에 이르는 협력사도 참여할 예정이다.

신세계 그룹 측은 기획, 인사, 재무 등 일반 사무직부터 MD, 판매, 영업, 유통, 물류, 외식, 식음료, 디자인, IT 등 다양한 직종의 채용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채용박람회 진행에 필요한 장소 및 행사 기획, 운영 등에 대한 각종 재정적 지원은 신세계가 전액 부담하기로 했다.

신세계 그룹은 1일 파트너사 대표들을 조선호텔로 초청, 이 같은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신세계 그룹 관계자는 "앞으로도 복합쇼핑몰, 백화점과 이마트의신규점출점, 온라인몰 강화 등 비전 2023 추진에 따라 대규모 채용 기조를 유지할 것"이라며 "올 하반기부터 내년까지 2만명 이상을 신규채용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신세계 그룹 정용진 부회장은 "이번 채용박람회가 진정성과 내실을 겸한 실질적인 채용으로 이어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밝혔다,

신세계 그룹은 지난해 1만3500명을 신규 채용했고, 올해는 1만4500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