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지훈 다음카카오 새 수장 "기대 부응 위해 최선 다할것" 소감글
상태바
임지훈 다음카카오 새 수장 "기대 부응 위해 최선 다할것" 소감글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5.08.11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다음카카오의 새 수장을 맡게된 임지훈(35) 케이큐브벤처스 대표가 소감을 밝혔다.

임지훈 대표는 내정 사실이 공식화된 10일 밤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축하해주시고, 격려해주시고,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 올린다"며 "당분간은 소셜 미디어를 못할 것 같다"고 마지막 트윗을 남겼다.
 
앞서 임 대표는 "모바일 시대 주역인 다음카카오의 항해를 맡게 돼 기분 좋은 긴장감과 무거운 책임감을 동시에 느낀다"며 "다음카카오를 대한민국 모바일 기업에서 나아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모바일 선도 기업으로 이끌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힌 바 있다.

▲ 임지훈 케이큐브벤처스 대표

임 대표는 9월 23일 열리는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다음카카오 공식 대표로 선임될 예정이다.

임 대표는 1980년 9월생으로 2003년 KAIST 산업공학과를 최우수로 졸업한 뒤 글로벌 컨설팅 기업인 액센추어에서 IT 애널리스트로 근무했다.

이후 NHN 기획실 전략매니저, 보스턴 컨설팅 그룹 컨설턴트를 거쳐 소프트뱅크벤처스 수석 심사역을 지냈다. 2012년부터는 김범수 다음카카오 의장의 제안으로 케이큐브벤처스 대표이사를 맡아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