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연제 롯데캐슬&데시앙 24일 분양
상태바
롯데건설, 연제 롯데캐슬&데시앙 24일 분양
풍부한 생활 인프라에 트리플 역세권…봄길, 여름 광장 등 4계절 조경 도입
  • 김정일 기자
  • 승인 2015.07.22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정일 기자] 롯데건설이 오는 24일 '연제 롯데캐슬&데시앙'의 견본주택 문을 열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롯데건설과 태영건설이 부산 연제구 연산4구역을 재개발해 분양하는 이 단지는 지하 3층, 지상 16~37층 8개동 총 1168가구의 대단지로 이중 전용면적 59~101㎡ 753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이 아파트는 1168가구의 대규모 단지인 만큼 조경 규모가 탁월하다. 계절감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산책로와 테마 휴게공간 등을 조성해 입주민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지상의 주차공간을 최소화해 상부 공간의 개방감을 높였다.

실제로 이 아파트는 약 5만1000여㎡의 넓은 대지면적에 약 17%의 낮은 건폐율이 적용돼 공원 같은 아파트로 조성된다. 단지의 내부는 벚나무를 중심으로 봄꽃이 만발하는 '봄길'이 약 350m가 조성돼 메인 커뮤니티의 축으로 자리 잡는다.

▲ '연제 롯데캐슬&데시앙' 단지안 조감도<사진제공=롯데건설>
중앙광장에는 주민간 커뮤니티 시설로 활용 가능하도록 '티 가든'과 수경시설(80㎡ 규모)이 조성된다. 또한 단지 내부의 나무에는 그 이름과 특성을 알려주는 QR코드가 적용된 수목표찰을 설치하고 향기 있는 수목 위주로 배치해 입주자들은 학습효과와 아로마테라피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

지리상으로는 부산 중심 지역에 위치해 교통, 교육, 편의 등 풍부한 생활 인프라를 확보하고 있다. 우선 부산 지하철 3호선 물만골역이 단지 바로 앞에 위치해 있으며, 1호선 시청역과 1호선•3호선 환승역인 연산역도 모두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트리플 역세권 단지다.

부산 재건축 아파트에서는 보기 드물게 평지에 자리 잡고 있는 점도 자랑거리다. 부산의 경우 해운대구 일대를 제외하고는 평지에 있는 아파트가 희소해 도심권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는 몇 안 되는 아파트로 미래 가치가 높다.

연제 롯데캐슬&데시앙 분양관계자는 "계절에 따른 변화를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사계절 테마 조경 시설을 조성했다"며 "부산 도심의 중심지라는 입지 조건 외에도 자연 친화형 휴게시설과 커뮤니티로 입주민들의 만족도를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부산 해운대구 우동 1522에 마련(신세계백화점 앞)된다. 입주는 2018년 하반기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