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야크, 수상 스포츠 의류 ‘래쉬가드’ 7종 출시
상태바
블랙야크, 수상 스포츠 의류 ‘래쉬가드’ 7종 출시
  • 김영삼 기자
  • 승인 2015.06.1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영삼 기자]블랙야크(대표이사 강태선)가 자외선 차단 효과와 함께 우수한 신축성으로 여름철 수상 스포츠에 적합한 래쉬가드(rashguard) 7종을 선보였다고 11일 밝혔다.

래쉬가드는 자외선 차단과 체온을 보호하기 위한 수상 스포츠용 의류로 최근 수상 스포츠를 즐기는 사람들에게 수영복을 대신하는 기능성 의류와 스포티한 디자인으로 각광받고 있는 아이템이다. 블랙야크 래쉬가드는 스포츠 블루(Sport Blue)라인으로 출시되며 신축성이 우수한 트리코트 원단을 사용해 활동성을 높였으며 절제된 절개와 심플한 색상, 프린트를 바탕으로 다양한 세대가 부담없이 입을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대표제품인 E팔라우티셔츠(8만 8천원)는 긴 팔 래쉬가드의 스트레치 소재로 몸에 착 붙어 엣지있는 패션을 보여준다. 폴리우레탄 등 블랙야크가 자체개발한 소재인 ‘야크프리(YAK FREE)’가 쓰였으며, 빠른 흡한속건 기능과 착용감이 우수하다. 남성은 검정·짙은 회색·흰색, 여성은 흰색·민트·분홍 등 각각 3가지 색이 출시됐다. 또한, 풀 집업 형태의 E나이톤티셔츠(13만 8천원)는 벗고 입기에 편해 편리하고 실용적인 것이 특징이다. 색상은 남성은 검정·짙은 회색, 여성은 코랄·흰색으로 각각 2가지로 구성됐다.

함께 입을 수 있는 보드쇼츠인 E그레이스5팬츠(7만 8천원)는 남성용으로 이너메쉬가 적용돼 물 속에서 옷이 몸에 감기는 현상을 최소화했으며 편안한 착용과 활동을 할 수 있도록 E-BAND를 적용했다. 여성용 E그레이스3팬츠(5만 8천원)는 여성 5부바지로 래쉬가드 상의와 코디 해 입을 수 있다.

블랙야크 상품기획부 박정훈 부장은 “자외선 차단 기능과 함께 최근 놈코어 트렌드와 맞물려 건강미를 살린 래쉬가드 패션이 수상 스포츠를 즐기는 인구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며, “블랙야크에서도 스포츠 감성을 담은 제품을 선보이고 있는 스포츠블루 라인에서 래쉬가드를 선보이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제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