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사강변리버뷰자이' 최고 66대 1로 1순위 마감
상태바
'미사강변리버뷰자이' 최고 66대 1로 1순위 마감
  • 김정일 기자
  • 승인 2015.04.03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정일 기자] GS건설이 미사강변도시 A1블록에 공급한 미사강변리버뷰자이가 미사강변도시 민간분양 아파트의 최고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GS건설은 지난 2일 실시한 미사강변리버뷰자이의 청약 접수 결과 총 497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1만1870명이 몰리며 1순위 평균 23.8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해 1차 미사강변센트럴자이가 세운 평균 6.5대 1의 기록을 넘어선 수치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펜트하우스 평면인 전용 132㎡B의 경우 3명 모집에 총 200명이 청약해 66.67대 1의 청약경쟁률을 보였다. 또 전용 102㎡B타입은 35가구 모집에 1668명이 모여 평균 47.65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GS건설 측은 미사강변리버뷰자이의 청약성공을 견인한 가장 큰 이유로 지난해 발표된 9.1부동산대책 이후 수도권 택지개발지구에 대한 희소성이 부각되면서 미사강변도시가 위례신도시를 대체할만한 강남권 대표 신도시로 자리잡게 된데 따른 것이라고 분석했다. 특히 수요자들을 충족시킬만한 다양한 특화평면 도입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높은 호응을 이끌어냈다고 설명했다.

한편 미사강변도시 A1블록에 위치하는 미사강변리버뷰자이는 지하 2층, 최고 29층, 5개 동 총 555가구로 구성됐다. 당첨자는 오는 9일 발표되며 계약은 15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견본주택은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983-5번지 자이갤러리 2층에 마련돼 있다. 입주는 2017년 8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