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별PP발전연합회 박성호 회장 재연임
상태바
개별PP발전연합회 박성호 회장 재연임
박성호 회장 “우수 중소PP 생존 기틀 마련할 것” 발언
  • 김정우 기자
  • 승인 2015.03.30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성호 개별PP발전연합회 회장 <사진 제공=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이뉴스투데이 김정우 기자] 개별PP발전연합회는 30일 충정로 한국케이블TV협회 대회의실에서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현 박성호 회장(CNTV대표·PP협의회 부회장)의 재연임을 승인했다. 개별PP발전연합회는 중소PP사업자들의 권익보호를 위해 지난 2011년 1월 결성된 단체다.

초대회장, 2대 회장(2013~2015년)에 이어 재연임에 성공한 박성호 회장은 “중소사업자의 경우 방송콘텐츠 사업에 대한 의지가 높아도 대형 사업자 틈바구니 속에서 생존이 어려운 것이 현실”이라며 “유료방송 플랫폼별 채널할당제 도입을 추진해 우수한 중소PP들이 계속해서 생존하고 발전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성호 회장의 임기는 2017년 2월까지 2년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