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IT·과학
"'천문학자가 들려주는 우주이야기' 두 번째"과천과학관, 28일 여성 천문학자 김정리 박사의 ‘우주를 탐구하는 새로운 창, 중력파’ 특별강연

[이뉴스투데이 김봉연 기자] 과천과학관(관장 김선빈)은 매월 천문학자들의 특별강연을 천체투영관에서 개최하고 있다.

이번 강연은 올해 두 번째로, 오는 28일 오후 5시 여성 천문학자 김정리 박사(연세대 천문대)의 ‘우주를 탐구하는 새로운 창, 중력파’라는 제목으로 진행된다. 앞서 첫 강연은 지난 2월 14일에 황호성 박사(고등과학원)의 ‘우주의 구조’로 진행됐다.

이번 강연은 최근 주목받는 중력파 천문학, 은하의 탄생과 진화 등 교과서나 일반 매체를 통해서는 접할 수 없는 최신 천문학 내용을 그 분야 최고의 전문가에게 들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로 3년째인 천문학특강은 매회 참여하는 마니아를 보유한 프로그램으로, 천문학의 현주소 및 다양한 이론적 가능성을 전문가와 대중이 함께 공유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초등학교 3학년 이상부터 참여 가능하고(입장료 2000원), 사전 인터넷예매로 진행된다. 잔여석에 한해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한편, 과천과학관은 문자알림서비스를 통해 매월 개최되는 천문학특강을 비롯한 각종 강연과 관측행사를 안내하고 있다.


김봉연 기자  tongnokim@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