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심의 新랜드마크 '서울역센트럴자이' 본격 분양
상태바
서울 중심의 新랜드마크 '서울역센트럴자이' 본격 분양
서울역 도보 가능한 역세권…11일 특별공급, 12일 1·2 순위, 13일 3순위 청약 접수
  • 김정일 기자
  • 승인 2014.11.05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정일 기자] GS건설은 오는 7일 서울시 중구 만리2구역을 재개발한 서울역센트럴자이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한다고 5일 밝혔다.

서울 중구 만리동2가 176-1번지 일대 만리 2구역을 재개발한 서울역센트럴자이는 지하5층~지상 25층 14개동 1341가구로 구성된 대규모 단지이다. 이중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418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일반 분양 물량은 전용 면적별로 △72㎡ 97 가구 △84㎡ 321가구로 모두 중소형으로 구성됐다.

특히 GS건설은 임대수요가 풍부한 도심 역세권의 입지적 강점을 가진 서울역센트럴자이에 한 세대를 분리해 임대를 줄 수 있는 세대분리형 평면 △84㎡ 39가구를 적용함으로써, 실수요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서울역센트럴자이 투시도 [사진=GS건설]
서울역센트럴자이는 KTX서울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어 행정도시 세종시 이전 등 주요 공공기관 이전과 관련된 수요자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또 향후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등 교통망도 추가 확충될 예정이어서 교통 인프라가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대규모 개발계획으로 인한 미래가치 상승 기대감도 빼놓을 수 없는 장점이다. 대표적인 것이 서울역 북부역세권 개발사업으로 서울역 인근 5만5000㎡의 터에 국제회의시설과 이를 지원하기 위한 업무 및 숙박, 상업, 문화시설 등 국제교류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사업이 마무리되면 서울역은 국제도시 관문으로의 위상이 강화되는 것은 물론 문화·역사·관광·교통 편리성이 어우러진 다기능 복합 문화업무공간으로 탈바꿈하게 된다.

여기에 서울역 롯데아울렛, 롯데마트, 신세계백화점 본점, 롯데백화점 본점, 남대문 시장 등 국내 쇼핑의 메카와 가까워 생활 편리성까지 누릴 수 있는 이점이 있다. 또 손기정체육공원, 서소문근린공원, 효창공원 등 문화시설과 공원을 이용 할 수 있는데다 최근 서울시가 발표한 서울역 고가 공원까지 실현되면 교통, 교육, 환경 그리고 생활편의까지 어우러진 서울 도심의 대표적인 단지로 급부상할 수 있다는 평가다.

이상국 GS건설 서울역센트럴자이 분양소장은 "서울 중심가에서 오랜만에 분양되는 대규모 브랜드 단지인데다가 중소형 평형으로만 구성돼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며 "입주 후에는 서울 중구의 랜드마크 아파트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역센트럴자이는 수요자들의 초기 부담을 낮추기 위해 계약금 2차 분납(1차 1,000만원 정액), 발코니 확장 무상, 천장형 시스템 에어컨 무상 등을 적용할 예정이다. 청약일정은 오는 11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2일에 1,2순위, 13일에 3순위를 접수하며, 20일에 당첨자 발표, 25일부터 27일까지 계약을 진행한다.

견본주택은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983-5번지 자이갤러리 1층에 마련되며, 84A㎡, 84B㎡ 등 2개 타입을 관람할 수 있다. 입주는 2017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