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btn
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유통·소비자
SK플래닛 스마트월렛, 이마트·CU 등 생활밀착형 멤버십 추가대형마트와 편의점 국내 1위 사업자인 ‘이마트’, ‘CU’ 멤버십 제휴로 고객의 일상생활과 밀접한 실속있는 생활유통 멤버십 서비스 제공

   
▲ SK플래닛 홍보모델이 ‘스마트월렛’을 소개하고 있다.
[이뉴스투데이 김봉연 기자] SK플래닛의 모바일 지갑 서비스 ‘스마트월렛(Smart Wallet)’이 대형마트, 편의점 등 실속있는 생활밀착형 멤버십 서비스를 품었다.

SK플래닛은 ‘스마트월렛’이 최근 대형마트 업계 1위 신세계 이마트 멤버십 서비스를 제공한 데 이어 9일부터 국내 편의점 업계 1위 사업자인 CU 멤버십 서비스를 추가한다고 밝혔다.

‘스마트월렛’에 이마트와 CU멤버십이 추가되면서 고객의 일상 생활과 가장 밀접하게 연계돼 있는 생활유통 분야에서 전국 대부분의 대형 마트와 편의점의 포인트 적립 및 사용, 할인 등의 이용이 가능해졌다.

SK플래닛 ‘스마트월렛’은 다양한 멤버십카드의 발급 및 관리와 쿠폰, 기프티콘, 상품권 및 지불 결제까지 스마트폰 하나로 이용할 수 있는 국내 최대의 모바일 지갑이다.

이에 따라 SK플래닛은 외식, 쇼핑, 뷰티, 레저 등 주로 20~30대 여성들을 대상으로 한 멤버십 서비스에 이어 대형마트의 주요 고객인 30~40대 주부나 직장인, 편의점을 주로 이용하는 10대 청소년들까지 다양한 연령대로 고객층을 확대하게 됐다. 이를 통해 남녀노소 누구나 일상생활에서 빈번하게 발생하는 생필품 구매 활동이 모바일 지갑을 이용해 편리하고 스마트한 커머스 활동으로 변화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정기원 SK플래닛 사업부장은 “’스마트월렛은 사업자들에게는 고객에게 친근하게 다가가는 훌륭한 마케팅 플랫폼으로, 고객에게는 효율적인 커머스 생활과 숨어있는 혜택까지 알뜰하게 제공하는 친절한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일상 속에서 언제 어디서든 ‘스마트월렛’이 제공하는 쉽고 편리한 서비스를 만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0년 6월 첫선을 보인 ‘스마트월렛’은  OK캐쉬백, 해피포인트, CJ ONE, 롯데멤버스, GS&POINT등 국내 350여 개 브랜드와 제휴를 맺으며 현재까지 가입자 1200만명, 모바일 카드 발급 수 4500만 장을 돌파하는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스마트월렛’은 이동통신사에 관계 없이 T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김봉연 기자  tongnokim@naver.com

<저작권자 © 이뉴스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