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봄, 몽삭 파스텔 톤 백팩으로 소녀감성 충전
상태바
따뜻한 봄, 몽삭 파스텔 톤 백팩으로 소녀감성 충전
화사한 파스텔톤 신상 가방으로 2014 트렌드 페미닌&걸리쉬 룩 완성
  • 이종은 기자
  • 승인 2014.03.14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몽삭(MONSAC) 2014 신상 백팩
[이뉴스투데이 이종은 기자] 지난해에는 비비드한 네온 컬러가 유행이었다면 올해는 채도가 한 단계 낮은 파스텔 색상이 인기를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강렬한 레드, 블루, 네온 옐로우 같은 화려한 색상이 아니라 코랄, 베이비 핑크, 민트 같은 파스텔 톤은 은은하고 부드러운 분위기를 연출하는 데 안성맞춤이다.

이런 가운데 몽삭(MONSAC)에서는 2014 봄 트렌드를 반영해 파스텔 톤의 미니멀한 백팩과 크로스 백을 선보였다.

화사한 컬러로 여심을 공략하는 몽삭 신상 백팩 라인에는 화사한 오렌지 컬러에 은은한 광택이 돋보이는 여성 가죽백팩, 감각적인 핑크 컬러에 패브릭 백팩 등 다양한 제품이 포함됐다.

그 중 베지터블 가죽을 사용해 시간이 지날수록 빈티지한 멋스러움이 묻어 나오는 가죽백팩은 여성가방 중 실용성에 있어 단연 으뜸으로 꼽힌다. 몽삭 백팩은 친환경적 공정을 통해 생산된 베지터블 가죽으로 만들어져 시간이 지날수록 고급스러운 특유의 색감이 빛을 발한다.

특히 몽삭 봄 신상 크로스 백은 미니멀한 사이즈로 가볍게 들고 다니기 좋고, 화사한 컬러로 봄 맞이 코디에 다양하게 활용이 가능해 호응을 얻고 있다. 톤이 한층 연해진 옐로우나 코랄 색상의 크로스 백은 여성의 페미닌함을 한층 높여주며 걸리쉬(girlish) 스타일을 돋보이게 해주는 아이템이 될 것이다.

한편 최근 모델 사이에서 가장 핫(hot)하다고 불리는 김원중을 기용해 여성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