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공영, 베트남 제분공장 계약 체결…"동남아지역 첫 공장건설에 깊은 의미"
상태바
한신공영, 베트남 제분공장 계약 체결…"동남아지역 첫 공장건설에 깊은 의미"
  • 김지만 기자
  • 승인 2014.03.03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김지만 기자] 한신공영이 지난달 27일 베트남 현지에서 CJ제일제당, 일본 스미토모 상사간 합작법인과 함께 밀가루와 프리믹스를 생산하는 제분공장 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제분공장은 베트남 남부 붕따우성 산업단지에 들어서며 39,820㎡ 부지에 연면적 19,200㎡(원맥사일로 8기, 공장동, 창고동, 사무동 등)로 건설되고 공사금액은 한화 약 190억원이다.

공장 완공은 오는 2015년 4월 예정이며 연간 밀가루 10만톤과 프리믹스 1만톤의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신공영 관계자는 "중국의 원가상승으로 인해 동남아시아로 공장이전이 활발해져서 앞으로 이 지역의 공장건설 수요는 더욱 늘어날 것이며 비록 이번 공사가 규모는 크지 않지만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지역에 처음으로 공장을 건설한다는 점에 당사에게 깊은 의미가 있고 또한 향후 증가하는 공장 건설 시장에 한신공영이 상당부분 참여 할 수 있을 것" 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신공영은 지난 2003년 베트남 사무소 설립 이래 베트남에서 하노이주상복합아파트, 베트남투자개발은행 사옥, 빈증성 상수도시설 등의 공사를 성공적으로 수행했으며 현재 락지아 우회도로, 호치민 고속도로, 노이바이우회도로, 밤콩 교량 공사 등 SOC사업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또한 베트남에 안주하지 않고 미얀마, 방글라데시, 필리핀, 캄보디아에서 사업을 적극 추진하는 등 국내 건설경기의 장기 부진을 해외시장 다변화를 통해 새로운 활로를 적극 개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