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붕의 굿 닥터] 삼성서울병원 김희철 교수
상태바
[박재붕의 굿 닥터] 삼성서울병원 김희철 교수
대장암 수술 年 500례 직접 집도...삼성서울 대장암센터 지휘
  • 박재붕 기자
  • 승인 2014.01.03 2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성서울병원 김희철 교수
삼성서울병원 대장암센터를 이끌고 있는 최고의 수술실력을 가진 외과의사 중 한 명으로 꼽힌다.

국내에서 일반적으로 평균 300례 안팎의 수술을 하는 데 반해 김 교수는 연간 500례 정도 직접 수술을 집도할 정도다.

특히 김 교수는 대장암센터장으로서 지난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수술 중 사망이 가장 적은 안전한 병원으로 선정되는 테 밑바탕이 됐다.

뿐만 아니라 김 교수는 매주 월요일마다 환자들을 모아 건강강좌를 열고 궁금증을 풀어주는 등 인간미 넘치는 인술을 펼치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