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 현아-효린-하라 '처음처럼' 동영상 중단
상태바
롯데주류, 현아-효린-하라 '처음처럼' 동영상 중단
선정성 지적 받은 영상 홈페이지와 유튜브는 일단 중단
  • 김은경
  • 승인 2012.12.20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 김은경 기자] 롯데주류는 국세청과 음주폐해 예방대책을 추진하고 있는 서울시의 정책에 동참하고자 그룹 '카라' 구하라, '씨스타' 효린, '포미닛' 현아의 '처음처럼' 동영상을 21일까지 내린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동영상은 최근 현아 동영상이 190만 조회수를 기록하는 등 이슈가 됐으나, 아이돌 모델 선정과 동영상 수위가 청소년들에게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관련 행정기관의 권고에 따라 일단 공개를 중단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처음처럼' 동영상은 20일 소비자 고지를 실시한 후, 21일 중에 청소년들의 접근이 용이한 홈페이지와 유튜브 등 SNS 사이트에서 동영상을 내릴 예정이다.
 
향후 동영상을 편집해 수위를 조절하고, 성인 인증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예방대책을 세우고 관련 행정기관들과 긴밀히 협의할 방침이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세 명의 걸그룹 대표미녀들로 모델을 교체한 후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야심 차게 만든 동영상이 중단돼 아쉽지만 관련 행정기관들이 좋은 취지에서 시행하는 정책인 만큼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