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코리아, 최강 스펙 갖춘 새로운 하이엔드 카메라 출시
상태바
소니코리아, 최강 스펙 갖춘 새로운 하이엔드 카메라 출시
26일 세계 최초 1.0타입 2020만 화소 CMOS 센서 탑재한 신제품 RX100 출시
  • 김봉연
  • 승인 2012.06.27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소니코리아 홍보모델들이 사이버샷 신제품  'DSC-RX100'을 소개하고 있다.  © 김봉연

 
소니코리아가 최강 스펙을 갖춘 새로운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를 선보였다.
 
소니코리아(대표 이토키 기미히로)는 26일 서울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콤팩트 카메라 세계 최초로 1.0 타입의 2020만 화소 엑스모어(Exmor) CMOS 이미지 센서를 탑재한 사이버샷 신제품 'DSC-RX100(이하 RX100)' 론칭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선보인 신제품 RX100은 최강 스펙의 새로운 하이엔드 콤팩트 카레라로 일반 콤팩트 카메라에 사용되는 센서보다 무려 4배 가량 큰 1.0(13.2mm*8.8mm) 타입의 ‘엑스모어(Exmor)TM CMOS 이미지 센서’와 함께 최대 조리개값이 F1.8인 ‘칼 자이스 바리오 조나 T* 코팅 렌즈’를 탑재해 고해상도의 사진과 Full HD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또한 대형 이미지 센서와 함께 DSLR 카메라와 동일한 구조의 원형 조리개와 ‘고급 비구면 렌즈(Advanced Aspherical)’를 채택해 DSLR 못지 않은 광학 성능과 해상도, 아웃 포커스 효과를 구현한다.
 
이와함께 소니의 최신 이미지 프로세서인 ‘비온즈(BIONZ)’를 탑재해 초당 10연사 촬영이 가능하고 0.13초 만에 피사체를 포착하는 ‘초고속 AF(오토 포커스)’ 기능을 지원한다. 멀티 프레임 NR(노이즈 감소)을 사용하면 ISO 25600까지 감도를 확장할 수 있어 빛이 부족한 상황에서도 선명한 고화질의 이미지를 촬영할 수 있다.
 
DSLR 카메라처럼 자동과 수동 모드를 선택할 수 있으며 누구나 쉽게 전문가처럼 감각적인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다양한 옵션도 지원한다. 특히 촬영 상황과 사용자의 선호도에 따라 6개로 구성된 ‘마이 스타일’을 선택하면 사진을 보면서 편리하게 미세 조정을 할 수 있다.
 
소니코리아 컨슈머 프로덕트 부문 이인식 사장은 “RX100은 소니의 디지털 이미징 기술력이 집약된 혁신적 제품으로 새로운 하이엔드 카메라의 기준이 될 것”이라며 “RX100을 통해 소니의 핵심 사업의 하나인 디지털 이미징의 파워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RX100의 출시로 소니코리아는 DSLR부터 미러리스, 하이엔드 콤팩트, 일반 콤팩트까지 소니 기술력으로 자체 개발한 센서를 탑재한 풀 카메라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  사이버샷 신제품 'DSC-RX100'


한편 소니코리아는 런칭 특별 행사로 오는 27일부터 프리미엄 패키지를 판매한다. 프리미엄 패키지는 소니스토어 직영점(압구정, 코엑스), 소니스토어 온라인에서 구매 가능하며 특별 제작된 프리미엄 박스에 RX100 및 SD카드, LCJ-RXA 속사 케이스와 몽블랑 남성 화장품 세트, 레더본의 칼자이스 가죽 손목 스트랩이 구성돼 있다.
 
프리미엄 패키지는 100대 한정 수량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프리미엄 패키지 구매 후 리뷰 이벤트에 참여한 고객에게는 추가 배터리(NP-BX1)가 사은품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RX100은 바디에 4GB SD카드 및 고급 정품 속사 케이스 LCJ-RXA가 포함된 패키지로 7월 초 정식 출시되며, 소니스토어를 포함한 전국의 온라인,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정품 패키지 가격은 89만9000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