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표, '장'을 주제로 세계에 한국의 발효문화 알려...
상태바
샘표, '장'을 주제로 세계에 한국의 발효문화 알려...
24~26일 3일간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세계 최고 요리행사인 ‘2012 마드리드 퓨전’참석
  • 김봉연
  • 승인 2012.01.25 2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마드리드 퓨전에서 한국의 장을 이용해 만든 음식을 맛보는 참석자들의 모습.     © 샘표

 
[이뉴스투데이 = 김봉연 기자] 샘표(대표이사 박진선)가 오는 24일(현지시간)부터 26일까지 열리는 세계 최고 요리행사인 ‘2012 마드리드 퓨전’ 에 공식 협찬사로 참여, 세계적인 셰프들과 미식 저널리스트들에게 한국의 음식의 근간인 장과 발효문화에 대해 알렸다.
 
마드리드 퓨전은 세계 최정상의 요리사들과 업계의 영향력 있는 미디어, 관련 업계 CEO 등이 모여 현재 요리계의 트렌드와 미래를 전망하는 컨퍼런스 겸 박람회로 업계의 명실상부한 최고 요리 행사로 손꼽힌다.
 
지난 2002년에 시작, 올해로 10회를 맞이하는 마드리드 퓨전은 올해 행사 주제를 ‘발효음식’으로 정하고, 한국을 공식 초청 국가로 지정했다. 샘표는 한국 대표 발효전문기업으로, 국내 식품업계로는 유일하게 참여해, ‘장’을 주제로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쳤다.
 
샘표는 행사 첫째 날인 24일 마드리드 퓨전 행사에서 잼 쿠킹 세션(Jam cooking session)을 열어 한국의 장에 대한 관심을 더욱 고조시켰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스페인의 미슐랭 3 스타인 조안&조르디 로카(Joan&Jordi Roca) 형제 셰프와 미슐랭 2 스타인 끼께 다코스타(Quique Dacosta) 셰프, 벨기에 미슐랭 2 스타 상훈 드장브르(Sang Hoon Dedeimbre) 셰프가 샘표의 장을 이용한 요리를 선보였다.

또한 샘표는 장이 가지고 있는 맛, 향미, 사용법을 외국인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장 페어링 맵’을 국내 최초로 시도, 이번 행사에 선보였다.
 
장 페어링 맵은 장의 성격을 맛, 질감, 향미로 표현하고 사용법을 서양인들에게 익숙한 재료와 조리법으로 설명한 일명 장의 맛지도로 서양인들에게 친숙한 표현으로, 처음 접하는 장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접근했다.
 
이러한 방식은 세계적인 셰프들이 새로운 레시피를 개발하기 위해 자료의 맛을 분석하고 연구하는 데 이용하는 방법으로, 국내에서 장을 설명하는 방법으로는 최초로 시도해 많은 참석자들의 관심을 받았다.
 
이번 행사를 진행한 샘표 장 프로젝트 팀의 최정윤 팀장은 "샘표는 한국의 기본적인 맛인 장류를 생산하는 대표 기업으로서 세계적인 셰프들에게 장이 한국음식에서 왜 중요하고, 어떻게 서양음식문화에 적용될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식문화 전달자로서의 역할을 할 것"이라며 "이번 마드리드 퓨전 행사가 세계적인 셰프들이 한국 음식과 장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그들의 요리에 한국의 장을 다양하게 적용시키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