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i30' 뉴질랜드 최우수 자동차 선정
상태바
현대차 i30' 뉴질랜드 최우수 자동차 선정
  • 이뉴스투데이
  • 승인 2009.03.08 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의 i30 디젤 엘리트가 '뉴질랜드 자동차협회(AA) 최우수 자동차 상' 시상식에서 최우수 자동차로 선정됐다.

AA는 최근 오클랜드서 열린 '올해의 AA 최우수 자동차 상' 시상식에서 본선에 오른 세계 53개 모델 중 현대의 i30 디젤 엘리트를 최우수 자동차로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AA 최우수 자동차 상'은 뉴질랜드 자동차 업계에서 최고 권위의 상으로 디자인, 성능, 역동성, 실용성, 주행성, 가격대 가치 등을 평가해 13개 부문에 걸쳐 시상한다.

i30엘리트는 또 콤팩트 카 부문에서도 최우수상을 수상, 2관왕에 올랐다.

심사위원들은 기대했던 것보다 상당히 훌륭했다면서 콤팩트 카를 구입하려는 소비자들에게 답이 될 수 있는 자동차라고 평가했다.

특히, 심사위원들은 도로안정성과 가격대비 가치에 높은 점수를 줬고 유럽의 최우수 자동차들과 거뤄도 손색이 없다고 극찬했다.
 
협회는 신차들을 대상으로 우수성을 찾아내 시상함으로써 소비자들에게 자동차를 구입할 때 평가기준을 제공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한편 부분별 최우수 자동차로는 포드 포커스 XR5 터보(성능), 폭스바겐 폴로 블루모션 디젤(환경), 푸조 308 XSP(안전도), 피아트 500 1.4 스포츠(소형차), 홀덴 스포츠웨건 SV6(대형차) 등이 선정됐다.

<권구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