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북도, 농식품수출 전년동기 39% 증가 116백만$ 수출
상태바
충청북도, 농식품수출 전년동기 39% 증가 116백만$ 수출
동남아에서 러시아, 캐나다, 유럽, 미국 등 수출시장 다변화 정책 효과
  • 이뉴스투데이<경인>
  • 승인 2008.08.11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북도는 금년도 상반기 농식품 수출액은 고유가 등 어려운 수출 여건에도 불구하고 1억 1,646만$로 전년 동기 대비 39% 증가 하였다.

이는 충청북도가 그동안 수출단지육성 35개소, 물류비 2억원, 해외시장개척단 파견 1억3,500만원을 지원하는 등 수출시장을 기존의 대만, 동남아에서 러시아, 캐나다, 유럽, 미국 등 수출시장 다변화를 꽤한 것에 기인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품목별 수출실적을 보면 농산물이 1억184만$, 축산물 465만$, 임산물 510만$, 수산물 487만$로, 농산물은 인삼류, 고춧가루, 과실류, 화훼류, 버섯류 등 전반적인 수출증가로 전년 동기 대비 44.4% 증가 하였고, 표고버섯, 곶감 등 임산물은 전년 동기128%, 수산물은 관상어를 주력 품목으로 하여 64% 증가 했다. 주요증가 품목으로는 김치115%, 인삼류213%, 고촛가루167%, 과일류354%, 버섯류284% 이다.

축산물의 경우 AI발생에 따른 영향으로 축산물 수출이 주춤하고 있으나 '청정축산물 충북 선포식'을 계기로 하반기부터는 충북 축산물 수출의 활로를 찾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도 관계자에 따르면 충청북도에서는 지속적인 수출 확대와 해외시장 다변화를 위하여 9.4∼9.8 미국(LA)지역에 충북 농특산품 홍보·판촉전 및 해외시장개척단을 파견할 계획이며, 또한 11월에는 유럽, 12월중 동남아에 해외시장 개척단을 파견 하여 충북 농식품을 홍보 및 바이어 상담을 통하여 새로운 틈새 시장개척과 기존시장을 지키는데 주력하는 한편 농산물수출단지 육성에도 박차를 가하여 실질적이고 내실 있는 명품 농식품이 수출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상익 기자>news101@enews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