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모터스튜디오로 희망과 위로 메시지 전해…“실험적 시도 계속할 것”
상태바
현대차, 모터스튜디오로 희망과 위로 메시지 전해…“실험적 시도 계속할 것”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5.24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 모터스튜디오 Stage X 드라이브 인 콘서트. [사진=현대자동차]
현대 모터스튜디오 Stage X 드라이브 인 콘서트. [사진=현대자동차]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현대자동차가 자동차 극장 형식의 콘서트를 기획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희망과 위로의 메시지를 전하고,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상공인 지원에 나섰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사흘간 자동차 극장 형식의 ‘현대 모터스튜디오 Stage X 드라이브 인 콘서트’를 킨텍스 제2전시장 주차장에서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콘서트는 현대 모터스튜디오 홈페이지 및 SNS를 통해 응모한 고객을 대상으로 일별로 차량 300대씩 총 900대를 초청해 진행됐다.

22일 1일차에는 김태우, 에일리, 백아연, 새소년, 조문근 밴드, 술탄오브더디스코가 출연하는 K-pop 공연, 23일 2일차는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갈라쇼, 24일 3일차에는 지휘자 금난새, 뉴월드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해설이 있는 클래식 음악회로 마련됐다.

현대차는 또 이번 콘서트 행사 간식을 인근 고양지역 재래시장에서 구매하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상공인 지원에 힘을 보탰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앞으로도 참신하고 실험적인 시도로 현대 모터스튜디오를 찾은 많은 고객들에게 감동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