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경제지주·목우촌, 코로나19 극복 농촌일손돕기 실시
상태바
농협 경제지주·목우촌, 코로나19 극복 농촌일손돕기 실시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5.2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경제지주 대외마케팅부 22일 자매결연 마을인 춘천 신북농협의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사진=농협중앙회]
농협경제지주 대외마케팅부 22일 자매결연 마을인 춘천 신북농협의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사진=농협중앙회]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농협은 경제지주 대외마케팅부와 농협목우촌 임직원이 코로나19로 인한 외국인 계절근로자 입국 제한 등으로 농번기 인력수급이 부족한 농촌에서 일손돕기를 이어갔다고 22일 밝혔다.

농협 경제지주 대외마케팅부 직원들은 22일 강원도 춘천시 소재 인삼 생산농가를 찾아 신북농협 임직원과 함께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농가에 필요한 생활용품을 전달하고 오찬 간담회를 마련해 마을 주민들과 소통의 장도 마련했다.

하명곤 회원경제지원본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일손이 부족한 자매결연 마을을 돕기 위해 직원들과 함께 찾아왔다”며 “앞으로도 바쁜 영농철에 농업인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농협목우촌 임직원들이 22일 경기 남양주시 배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사진=농협중앙회]
농협목우촌 임직원들이 22일 경기 남양주시 배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사진=농협중앙회]

농협목우촌 곽민섭 대표를 비롯한 임직원도 지난 5월 18일부터 4일간 경기도 남양주에 위치한 배 농가를 찾아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22일 곽민섭 대표이사를 비롯한 목우촌 임직원 70여명은 배나무 적과작업을 돕고 삼계탕 선물세트, 가정간편식, 뚝심을 전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