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신흥·답동 공감마을 집수리 지원사업 신청
상태바
인천 중구, 신흥·답동 공감마을 집수리 지원사업 신청
5월 25일부터 약 한달간 신흥동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에서 접수받아
선정된 주택은 최대 700만 원의 수리비 지원받을 수 있어
  • 신윤철 기자
  • 승인 2020.05.22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중구, 신흥·답동 공감마을 [사진=중구]
인천 중구, 신흥·답동 공감마을 [사진=중구]

[이뉴스투데이 경인취재본부 신윤철 기자}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는 5월 25일부터 6월 26일까지 신흥․답동 공감마을 집수리 지원사업 신청을 받는다. 이번 접수는 2019년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으로 고시 된‘신흥·답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었으며, 5월 25일부터 6월 26일까지 약 한달 간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신흥동 소재)’에서 신청서를 받는다.

중구는 이번 사업 홍보를 위해 지난 18일 구 홈페이지 등에 사업 공고문을 게시하였으며, 도시재생 사업지 내 주민들 모두가 고루 혜택 받을 수 있도록 대상 주택 소유자 전체 387명 모두에게 안내문을 개별 우편을 발송했다.

집수리 지원대상은 신흥·답동 도시재생 사업지 내 사용승인일로부터 20년 이상 지난 노후 주택이며, 수리 허용 범위는 외부경관 개선 목적의 옥상(지붕), 외벽, 창호, 담장, 대문 등의 보수 및 일부교체 등이다. 단, 단순 기능개선을 위한 외부공사와 도배, 장판, 각종 설비 보수 등의 내부공사는 지원범위에서 제외된다.

현재 대상 주택의 수는 단독주택 224동, 공동주택 9동, 복합건물 75동 총 308동이며, 이 중 신청된 주택에 대해서는 사전에 서류검토와 현장조사를 실시한 후 주민과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집수리 대상 선정위원회’를 통해 최종 지원대상을 선정하고 수리범위 등을 결정 할 예정이다. 여기서 선정된 주택은 총 수리비 770만원 한도 범위 내에서 최대 700만원(90%)을 구로부터 지원 받을 수 있게 된다.

중구는 이번 집수리 지원사업 추진에 주민들의 적극적인 사업 참여가 이뤄진다면 도시재생이 활성화되고 주민들의 주거환경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