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부여군과 안전취약 계층 지원 협약
상태바
조폐공사, 부여군과 안전취약 계층 지원 협약
독거노인·장애인·다문화가정·소년소녀 가장·소상공인 대상 소방기기 등 지원…지역 내 취약계층 지원으로 사회안전망 강화
  • 박희송 기자
  • 승인 2020.05.22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조폐공사는 22일 부여군과 지역내 안전취약 계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왼쪽부터 강병욱 제지본부장, 박정현 부여군수, 이연수 부여시장상인회장이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조폐공사]
한국조폐공사는 22일 부여군과 지역내 안전취약 계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왼쪽부터 강병욱 제지본부장, 박정현 부여군수, 이연수 부여시장상인회장이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조폐공사]

[이뉴스투데이 대전충청취재본부 박희송 기자] 한국조폐공사는 부여군과 손잡고 지역 내 안전강화 활동에 나선다.

조폐공사에 따르면 강병욱 조폐공사 제지본부장은 22일 부여군청에서 박정현 부여군수와 만나 지역내 안전취약 계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에 따라 조폐공사 제지본부는 지역 유관기관과 협력해 부여 지역 내 독거노인, 장애인, 다문화 가정, 소년소녀 가장, 소상공인 등 안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소화기 등 주택용 소방기기와 손 소독제를 지원할 계획이다.

조폐공사 제지본부는 지폐용 종이를 만드는 부여 지역 대표 공공기관으로, ‘어르신 장수 사진 촬영’ ‘노인 지원’ 등 다양한 지역사회 공헌 활동을 펼쳐왔다.

강병욱 제지본부장은 “지역 유관기관과 협력해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더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