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오는 7월 국제선 띄운다…특가 항공권 판매
상태바
에어부산, 오는 7월 국제선 띄운다…특가 항공권 판매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5.21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에어부산]
[사진=에어부산]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에어부산은 오는 7월부터 국제선 운항 재개를 준비하며 하반기 국제선 특가 항공권 판매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에어부산은 오는 7월 1일 부산-홍콩, 부산-마카오 노선 재운항을 시작으로 중국 및 일본, 동남아 노선 등의 국제선 노선 운항을 순차적으로 재개할 계획이다.

에어부산 관계자에 따르면 애초 6월부터 국제선 재운항을 준비하였으나 국내·외 코로나19 감염증 상황과 해외 입국 제한 조치 완화 예상 시점을 고려해 7월로 재운항 시기를 잡았다.

에어부산은 7월 국제선 예약 오픈에 따라 오는 21일 12시부터 31일까지 국내선·국제선 항공권 특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국내선 항공권의 탑승기간은 6월 15일부터 10월 24일까지이며, 국제선은 노선별 재개 시점부터 10월 24일까지다. 편도 총액 운임 기준 △국내선 8000원 △일본 노선 3만5000원 △동남아 노선 4만5000원 등이다.

에어부산은 재운항 시점이 확정되지 않은 것을 감안해 항공권 모두 여정변경 수수료(1회)와 환불 수수료를 부과하지 않기로 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세가 소강 국면에 접어들고 있지만 에어부산은 손님들이 안심하고 탑승하실 수 있도록 기내 방역과 대고객 안전보건 조치에 모든 역량을 투입하고 있으며 추가적인 방역 대책도 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