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마라넬로·모데나’ 박물관 재개장
상태바
페라리 ‘마라넬로·모데나’ 박물관 재개장
  • 윤진웅 기자
  • 승인 2020.05.21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윤진웅 기자] 페라리는 이탈리아 정부 규제 완화에 따라 마라넬로와 모데나에 페라리 박물관 두 곳을 재개장했다고 21일 밝혔다. 의료 종사자에겐 이곳을 모두 무료로 개방하고 가족들에게 까지 할인 혜택을 주기로 했다.

박물관 입장객은 체온을 측정해 정해진 온도 이상일 경우 입장이 제한되며, 관람 일정을 재조정해야 한다. 6세 미만 어린이를 제외하곤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며, 필요할 경우 박물관에서 무료로 제공한다. 사회적 거리 두기를 실천할 수 있도록 바닥에 가로선을 표시해 방문객들의 원활한 관람을 돕는다.

앞서 두 박물관은 이탈리아 에밀리아 로마냐 주의 응급 의료 지침에 따라 지난 2월 24일부터 관람객의 입장을 제한했다. 현재 두 박물관은 ‘르망 24시와 페라리’, ‘하이퍼카’, ‘그랜드투어’ 전시회 등을 즐길 수 있도록 조치 중이다.

[사진=페라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