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 경북도 재난긴급생활비 2차 지급 실시
상태바
영덕군 경북도 재난긴급생활비 2차 지급 실시
21일부터 읍면사무소를 통해 지역사랑상품권으로 배부
  • 정상현 기자
  • 승인 2020.05.21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대구경북취재본부 정상현 기자] 영덕군이 경상북도 재난긴급생활비 2차 지급을 21일부터 시작한다. 지난달 진행된 1차 지급을 받지 못한 군민들이 대상이며, ‘영덕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한다.

영덕군은 지난달 1일부터 29일까지 경상북도 재난긴급생활비 신청을 받아 공적자료 조사를 완료했다. 지난 1차 지급에는 4천890가구에 27억 8천만원을 지급했으며, 이번 2차 지급에는 3천22가구에 17억9천만원을 지급한다.

지급 적합대상은 2020년 4월1일 기준 영덕군에 주소를 둔 군민 중 기준중위소득 85%이하(4인 가구 기준 월 403만6천798원)의 가구이며, 1인 가구 50만원, 2인 가구 60만원, 3인 가구 70만원, 4인 가구 80만원이 지급된다.

지급 대상자는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를 통해 개별통보 됐으며, 통보를 받은 군민은 신분증을 지참해 주소지 읍·면사무소를 방문하면 된다.

한편, 저소득층에게 지급되는 한시생활지원사업은 군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중 사회복지시설수급자, 병원장기입원자 등에 지급되며 시설수급자는 시설로 지급하고, 장기입원자는 본인 또는 보호자에게로 지급한다.

백호진 행정복지지원국장은 “저소득층에 대한 재난긴급생활비 지원으로 위축된 지역경기 활성화 및 민생안정에 도모하고자 하는 사업의 취지에 맞게, 지급된 상품권의 단기간 내 지역소비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