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는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산업'의 허브!
상태바
세종시는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산업'의 허브!
19일 시와 관련 기관, 관련 업체 간 업무협약 체결
카이스트 바이오합성연구단 R&D센터 현판식과 바이오기업 4개사 입주식도
  • 이용준 기자
  • 승인 2020.05.19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KAIST 바이오합성연구단-바이오기업 4개사 간의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 허브 조성을 위한 협약식’이 19일 산학연클러스터지우너센터에서 개최됐다.
세종시-KAIST 바이오합성연구단-바이오기업 4개사 간의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 허브 조성을 위한 협약식’이 19일 산학연클러스터지우너센터에서 개최됐다.(사진=세종시)

[이뉴스투데이 세종취재본부 이용준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이하 세종시), KAIST 바이오합성연구단, 바이오기업 4개사가 손잡고 4차산업혁명 시대의 대표적 기반산업인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를 활용한 사업화에 나서기로 했다.

이를 위한 ‘바이오메디컬 활성소재 허브 조성을 위한 협약식’이 19일 이춘희 세종시장과 조상호 경제부시장, 신성철 카이스트 총장, 차성호 세종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 바이오기업 4개사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학연클러스터지원센터에서 개최됐다.

세종시는 지난해 5월 산업통산자원부의 ‘2020년도 스마트특성화 기반구축 2단계 사업으로 선정됨에 따라, 총 137억 원을 투입해 산학연클러스터지원센터 2층에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센터를 구축하게 된다.

또한, 이날 협약에 따라 KAIST 바이오합성연구단은 세종테크노파크와 공동으로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 고도화 사업’에 참여해 센터를 구축‧운영하게 되며, 바이오기업 4개사는 ▲㈜메디카코리아가 전문의약품 제조 ▲㈜시너지이노베이션이 미생물 배양배지 제조 ▲㈜뉴트라팜텍이 건강기능식품 제조 ▲㈜포바이오코리아가 의약품·소재개발 등 연구를 수행해 나가게 된다.

이로써, 세종시는 이번 고도화 사업을 통해 카이스트의 원천기술을 이전하고 앵커기업을 유치하는 등 세종을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 산업 거점으로 성장시킬 수 있게 됐다.

이춘희 시장은 “카이스트 바이오합성연구단과 동반 4개 기업과의 상호 협력을 통해 바이오메디컬활성소재산업 육성 기반을 다져나갈 것”이라며 “나아가 국가 바이오산업 발전과 산업경쟁력 확보에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 이어서는 카이스트 바이오합성연구단 R&D센터 현판식과 바이오기업 4개사의 입주식도 함께 진행됐다.

카이스트 바이오합성연구단 R&D센터는 합성생물학을 기술을 이용해 인체활성 바이오소재, 생체기능향상 의약품소재, 감염질병제어 항균소재, 기능성 화장품소재 등을 연구 개발한다.

이 날 협약시에 이어 열린 카이스트 바이오합성연구단 R&D센터 현판식과 바이오기업 4개사의 입주식 모습.(사진=세종시)
이 날 협약시에 이어 열린 카이스트 바이오합성연구단 R&D센터 현판식과 바이오기업 4개사의 입주식 모습.(사진=세종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