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페덱스, 아태지역·중동·아프리카 지역(AMEA) 회장에 카왈 프리트 선임
상태바
[인사] 페덱스, 아태지역·중동·아프리카 지역(AMEA) 회장에 카왈 프리트 선임
  • 김보연 기자
  • 승인 2020.05.19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왈 프리트(Kawal Preet) 회장 [사진=페덱스]
카왈 프리트(Kawal Preet) 회장 [사진=페덱스]

[이뉴스투데이 김보연 기자] 세계 최대의 특송회사 페덱스는 아시아·태평양·중동·아프리카(AMEA)지역의 신임 회장으로 카왈 프리트를 선임했다고 19일 밝혔다.

페덱스 북태평양과 남태평양지역 오퍼레이션 부문 사장을 역임했던 카왈 프리트는 2020년 6월 1일부로 신임 회장에 부임될 예정이다. 

그녀는 2015년 1월부터 아시아 태평양 지역을 이끌어온 카렌 레딩턴의 후임으로 향후 이 지역 비즈니스를 총괄하게 되며, 카렌 레딩턴은 유럽지역 회장 및 TNT의 CEO로 자리를 옮긴다.

카왈 프리트는 103개 시장·지역에서 약 4만여명의 임직원을 총괄한다.

돈 콜레랑 페덱스 회장 겸 CEO는 “카왈 프리트가 아시아 태평양을 포함한 AMEA 지역의 회장으로 부임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카왈 프리트는 업계 베테랑으로 페덱스에서 일한 경험이 풍부하다. AMEA 지역 비즈니스가 그녀의 리더십 아래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하며, 앞으로 유럽지역을 이끌어 나갈 현 아태지역 회장 카렌 레딩턴에 감사 인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카왈 프리트는 1997년 페덱스 싱가포르에 신입 엔지니어로 입사했다. 그녀는 항공·지상 네트워크의 서비스 품질 보증, 지상 운영·계획, 엔지니어링까지 역할을 확장하고 승진을 거듭했다.

카왈 프리트 페덱스 아태·중동·아프리카 지역 회장은 “재능 있고 경험이 풍부한 리더십 팀을 비롯하여 글로벌 무역과 비즈니스의 큰 기회가 잠재된 새로운 지역을 이끌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우리의 목표는 하나의 지역사회로서 퍼플 패션을 매일 실천하는 페덱스의 강력한 팀을 통해 고객과 커뮤니티에 탁월한 경험을 제공하는 퍼플 프라미스를 지키는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