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완주군 고품질 삼례 수박 첫 출하
상태바
전북 완주군 고품질 삼례 수박 첫 출하
하나로마트, 롯데마트, 온라인, 도매시장 등서 판매
  • 김은태 기자
  • 승인 2020.05.18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품질 삼례수박 출하. [사진=완주군]
고품질 삼례수박 출하. [사진=완주군]

[이뉴스투데이 전북취재본부 김은태 기자] 전북 완주군의 고품질 삼례수박이 첫 출하됐다.

18일 완주군은 삼례농협(조합장 강신학)과 수박공선회가 삼례수박 첫 출하 기념행사를 삼례농협 산지유통센터에서 가졌다고 밝혔다.

기념행사에는 박성일 군수를 비롯해 도의원과 군의원, 수박 공선회 회원, 농협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삼례농협과 공선회에서는 32ha(일반수박, 흑미수박) 400여동의 규모로 수박을 재배해 오는 7월말까지 12브릭스(Brix) 이상으로만 엄선해 출하한다.

엄선된 수박은 롯데마트와 하나로유통(하나로마트), 호남물류, 온라인판매, 도매시장 등에서 판매된다.

삼례농협 공선회의 수박은 참박대목으로만 재배해 당도가 우수해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삼례농협에서는 올해 출하량을 지난해 920톤대비 61.3%정도 증가한 1500톤으로 예상하고 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삼례수박의 브랜드 가치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삼례수박의 첫 출하는 의미가 크고, 고품질 삼례수박이 국민의 건강과 주민의 소득을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