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자재단, 적십자 등에 2백만달러 코로나19 구호자금 기부
상태바
비자재단, 적십자 등에 2백만달러 코로나19 구호자금 기부
  • 이상헌 기자
  • 승인 2020.05.18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비자재단]
[사진=비자재단]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비자재단(Visa Foundation)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마련한 1000만 달러 규모의 긴급구호자금 중 880만 달러를 세계 유수의 구호 단체에 전달했다고 18일 발표했다.

이번에 전달된 880만 달러 중 200만 달러는 아시아 태평양 지역 내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전방에서 힘쓰고 있는 적십자, 아시아재단, 기브투아시아(Give2Asia)에 전해진다.

패트릭 윤 비자코리아 사장은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한 사회적, 경제적 피해가 극심한 가운데 지역 사회 활성화를 견인할 수 있는 조처가 시급하다고 본다”며 “전 세계 경제가 하루라도 빨리 회복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비자의 의무”라고 전했다.

그레이엄 맥밀런 비자재단 이사장은 “지역사회를 위한 인도주의적 지원에 만전을 기하고 있는 모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이번 기부금이 팬데믹 극복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구호 단체에 작게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비자재단은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 확대를 위한 영세 및 소규모 기업 지원 프로그램 또한 진행한다고 발표했다. 향후 5년간 총 2억 달러를 투입,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세계 각지에서 위기에 처한 이들 기업이 회복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한다. 구체적 지원 방향 및 금액 등은 추후 몇 달 내로 발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