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 10조 규모 UAE 파이프라인 인수 우선협상자로
상태바
NH투자, 10조 규모 UAE 파이프라인 인수 우선협상자로
  • 이상헌 기자
  • 승인 2020.05.17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NH투자증권이 외국 투자기관들과 손잡고 10조원 규모의 아랍에미리트(UAE) 천연가스 파이프라인 인수에 뛰어들었다.

17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NH투자증권이 참여한 컨소시엄은 UAE 국영 석유회사인 아부다비석유공사(ADNOC)가 보유한 천연가스 파이프라인 지분의 49%를 인수할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미국 사모펀드 글로벌인프라스트럭처파트너스(GIP), 싱가포르투자청(GIC)을 비롯한 국제적인 투자기관들이 NH투자증권과 함께 컨소시엄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거래액은 총 80억달러(약 9조9000억원)로, 이대로 거래가 성사되면 국내 증권사 가운데 가장 큰 규모의 인프라 투자로 기록될 것으로 보인다.

다만 거래액은 아직 확정되지 않아 최종 협상 과정에서 달라질 가능성이 있으며, NH투자증권이 전체 투자금 가운데 얼마를 투자할지는 결정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