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코로나19 극복 위해 ‘헌혈동참’ 나서
상태바
마사회, 코로나19 극복 위해 ‘헌혈동참’ 나서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5.14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실시한 마사회 헌혈행사에 유도선수단이 동참하고 있다. [사진=한국마사회]
14일 실시한 마사회 헌혈행사에 유도선수단이 동참하고 있다. [사진=한국마사회]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한국마사회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응급 환자 수혈용 혈액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상황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사랑의 헌혈 행사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앞서 마사회는 2004년부터 매년 헌혈캠페인을 진행해 왔다.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기획한 이번 행사는 올해 들어 2번째 실시하는 단체 헌혈이다.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마사회측은 사전 예약제를 도입해 직원 간 접촉을 최소화하고 헌혈 행사 간 마스크 착용, 발열 검사와 손소독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상태에서 진행했다.

14일 오전 9시 30분부터 서울 경마공원에서 진행된 행사에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자 임직원과 협력업체, 유관단체 관계자도 동참했다.

김낙순 마사회 회장은 “코로나19로 헌혈 참여가 줄어 혈액 수급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가슴 아픈 소식에 이번 행사를 추진하게 됐다”며 “헌혈 행사로 우리 임직원과 협력업체 직원, 유관단체가 전하는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