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하티스트X빈폴’ 협업 상품 출시
상태바
삼성물산 ‘하티스트X빈폴’ 협업 상품 출시
  • 김보연 기자
  • 승인 2020.04.20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물산]
[사진=삼성물산]

[이뉴스투데이 김보연 기자] 삼성물산의 사회공헌 브랜드 ‘하티스트’가 론칭 1주년과 장애인의 날을 맞아 캐주얼 브랜드 ‘빈폴’과 컬래버레이션 상품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하티스트는 지난 해 4월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론칭한 장애인 전문 의류 브랜드이다. 

’모든 가능성을 위한 패션’을 콘셉트로, 휠체어 장애인들과의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그들의 불편함을 덜어주는 기능성·디자인을 갖춘 비즈니스 캐주얼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하티스트X빈폴 협업 컬렉션은 빈폴 고유의 아이덴티티가 살아있는 디자인과 고품질 소재에 하티스트의 주요 기능적 디테일을 적용해 착용감과 편의성을 높였다.

빈폴멘·레이디스 대표 스타일인 클래식한 리넨 혼방 체크 셔츠, 젊은 감성의 반팔 피케 티셔츠 등에 마그네틱 버튼, 액션 밴드 같은 기능성을 더한 총 10가지 상품으로 구성했다.

셔츠·티셔츠의 맨 위 버튼을 마그네틱 버튼으로 해 쉽게 여닫을 수 있도록 했으며, 뒤쪽 암홀 부분에 신축성 있는 저지 원단을 덧댄 액션 밴드를 적용해 활동성을 높였다.

하티스트X빈폴 협업 상품은 휠체어 장애인의 라이프스타일만 고려한 기존 하티스트 상품과 달리, 비장애인들이 입어도 자연스럽고 편안하다. 다소 짧았던 셔츠 기장을 비장애인들이 입기에도 어색하지 않도록 늘렸다. 

또 암홀 부분의 액션 밴드는 누가 착용하더라도 움직임이 편해 장애인 뿐 아니라 활동량이 많은 비장애인 고객 모두 만족하도록 했다.

오는 26일까지 출시 기념 20% 할인 이벤트도 진행한다.

조항석 하티스트 팀장은 “론칭 1주년을 맞아 장애인들도 국민 브랜드 빈폴을 보다 쉽고 편리하게 경험할 수 있도록 빈폴 고유의 아이덴티티와 하티스트의 기능성을 겸비한 협업 상품을 기획했다”라며 “비장애인과 동일한 옷을 입고 싶어하는 고객들의 니즈를 바탕으로 향후 다양한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하티스트의 철학인 ‘모든 가능성을 위한 패션’을 실천해 나갈 계획” 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