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경마 임시 휴장기간 4월 30일까지로 추가 연장
상태바
마사회, 경마 임시 휴장기간 4월 30일까지로 추가 연장
“경마 재개는 정부의 코로나19 방역 정책 등과 연계 신중히 결정 예정”
  • 이지혜 기자
  • 승인 2020.04.10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사회는 장내 코로나19 예방활동에도 힘쏟고 있다. [사진=한국마사회]
마사회는 장내 코로나19 예방활동에도 힘쏟고 있다. [사진=한국마사회]

[이뉴스투데이 이지혜 기자] 한국마사회는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사회적 노력에 적극 동참해 서울 경마공원을 포함한 전체 사업장 임시 운영 중단조치를 1주 동안 추가 연장 이달 30일까지 이어가기로 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앞서 마사회는 지난 2월 23일 긴급 임시휴장을 결정한 이후 4차례에 걸쳐 추가 휴장을 결정해왔다. 이번 휴장기간 추가 연장 결정에 따라 경마 재개 시점은 5월 이후로 넘어가게 되었다.

경마중단 장기화에 따라 마사회는 비상경영체제로 전환해 전사적인 비용절감을 추진 중이며 관련 산업 종사자 손실 최소화를 위한 대책도 적극 시행하고 있다.

마사회 관계자는“코로나19 확산 추세가 완화되기는 하였지만 4월 30일 이후의 경마 재개 여부는 정부 방침 그리고 자체 방역태세 점검 결과 등을 토대로 신중히 결정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