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장군, 매연과다차량 카메라로 잡는다
상태바
기장군, 매연과다차량 카메라로 잡는다
부산 기초자치단체 최초... 매연측정용 비디오카메라 디지털 단속
  • 박흥식 기자
  • 승인 2020.04.09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행차 비디오카메라 단속 현장[사진=기장군]
운행차 비디오카메라 단속 현장[사진=기장군]

[이뉴스투데이 부산경남취재본부 박흥식 기자] 부산 기장군은 국책사업인 『2020년 미세먼지 불법·과다 배출 예방 감시 지원 사업』 응모·선정으로 확보된 국·시비를 활용, 비디오카메라 구입, 환경측정 전담 민간감시원 채용을 통해 부산시 기초자치단체 최초로 매연측정용 비디오카메라 디지털 단속을 4월 8일 실시했다.

이번 단속은 도로변 미세먼지의 주원인인 자동차 배출가스 오염물질을 저감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기장군 관내 오르막길 도로 및 차량운행 밀집 지역에서 연중·수시로 실시될 계획이다.

​매연측정용 비디오카메라 단속은 차량의 정차 없이 주행 중인 차량의 배출가스를 촬영한 뒤 3명의 감시원이 모니터를 통해 자동차 매연 배 출 정도를 매연 판독용 표준지와 비교해 매연농도를 판독하는 방식으 로 기존의 육안감시 단속 방식을 개선하여 정확성과 효율성을 높였다.

촬영된 영상기록을 판독해 기준 초과(매연도 3도 이상)로 판정된 자동차에 대해서는 배출가스 검사 안내문(개선 권고)을 발송하여 단속위주의 점검보다 무료점검 참여를 안내하는 등 운전자의 자율 점검 및 정비를 유도하여 배출가스 저감 활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행정지도 한다.

기장군 관계자는 “대기오염(미세먼지)의 주원인인 차량 배출가스 오염물질을 저감하기 위해 연중·수시로 비디오카메라 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비디오카메라를 이용한 단속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다양한 방식의 도입을 검토 중에 있으며 환경오염으로부터 기장군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하여 더욱더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운행차 비디오카메라 단속 현장[사진=기장군]
운행차 비디오카메라 단속 현장[사진=기장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