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롯손보, 시간당 요금 산정하는 ‘퍼아워 자동차보험’ 출시
상태바
캐롯손보, 시간당 요금 산정하는 ‘퍼아워 자동차보험’ 출시
  • 이상헌 기자
  • 승인 2020.04.08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캐롯손해보험]
[사진=캐롯손해보험]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캐롯손해보험은 현대자동차와의 단독 제휴를 통해 현대 디지털 키 전용 자동차보험 2종을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신규 출시된 보험은 ‘퍼아워(Per-Hour) 자동차보험’과 ‘퍼마일(Per-Mile) 자동차보험 디지털키 운전자 확대 특약’이며, 자동차 키 없이도 앱으로 권한을 부여 받은 사람이 운전할 수 있는 현대자동차의 디지털 키 서비스의 특성에 최적화시켰다.

퍼아워 자동차보험은 시간당 보험료가 산정되는 자동차 보험으로 국내에서는 캐롯손보가 최초로 선보이는 것이다. 이 보험은 현대 디지털 키 앱을 통해 키를 공유 받은 사람이 차량 운행 전에 즉시 가입할 수 있으며, 최소 6시간부터 매 시간단위로 보험료가 산정되고, 최대 30일까지 연장할 수 있다.

기존에는 타인의 차량을 운전할 경우, 차량 소유자가 최소 1일 전에 ‘누구나 운전’ 등으로 담보를 변경해야 하기 때문에 갑작스러운 당일 운전을 할 경우 보험 가입이 불가능했다.

또한 최소 하루 이상 일 단위 가입으로 인해 시간 단위까지의 합리적인 보험료 산정도 불가능했다. 퍼아워 자동차보험은 타인 소유의 차량 운전 시 즉각적인 가입이 이루어 지고, 시간단위로 분할해서 과금된다는 점에서 기존의 보험과는 차별화 된다.

한편 ‘퍼마일 자동차보험 디지털키 운전자 확대특약’은 현대 디지털 키 기능이 탑재된 차량 소유자가 가입할 수 있으며, 기존 퍼마일 자동차보험과 동일하게 탄 만큼만 매월 보험료를 분할 납부하는 형태지만, ‘디지털 키 운전자 확대특약’을 통해 특정인에게 디지털 키 공유 시 즉시 자동차보험의 운전자 범위를 즉시 변경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운전자 범위 변경에 따라 발생되는 보험료는 차량 소유자가 부담한다.

이와 같이 현대 디지털 키와 연계된 퍼아워, 퍼마일 자동차보험은 근래 급성장 하고 있는 커넥티드 카 생태계에서 차량 공유 등으로 빈번하게 발생할 운전자 범위의 즉시 조정은 물론 시간만큼·거리만큼 이라는 합리적인 보험료 산출 기준을 제시하며 디지털 키 차량 이용자에게 보다 진일보한 자동차보험의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영호 캐롯손해보험 대표는 “이번 제휴를 통해 현대차는 커넥티드카 환경에서 더욱 합리적인 보험상품을 고객에게 제시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주요 주주사인 현대차와의 제휴를 다방면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