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5억달러 유로본드 증액 발행…코로나 이후 처음
상태바
산업은행, 5억달러 유로본드 증액 발행…코로나 이후 처음
  • 이상헌 기자
  • 승인 2020.04.0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뉴스투데이 이상헌 기자] KDB산업은행이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달러화 표시 채권 발행에 성공했다. 코로나19로 전 세계 채권 발행 시장이 위축됐지만 단기·FRN(변동금리채권) 투자수요를 미리 파악하고 발행을 추진했다.

KDB산업은행은 지난 7일 아시아 및 유럽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총 5억달러 규모의 유로본드를 발행했다고 8일 밝혔다.

이 채권은 3년 만기 변동금리채 구조로 발행됐다. 발행금액 대비 약 4.6배의 주문을 유치하며 당초 목표인 3억달러보다 2억달러 증액됐다.

발행금리 역시 최초 제시 가이드라인(Initial Price Guidance) 미 리보금리+ 180bp(1bp=0.01%)에 비해 35bp 낮춰 결정됐다. 총 주문액은 23억1000만달러로 투자자는 96곳이었다.

산업은행 관계자는 "한국계 기관의 달러화 공모채 발행은 코로나 사태 본격화 등으로 지난 2월10일 산업은행의 15억달러 글로벌본드 발행 이후 단절됐다"며 "이번 발행으로 한국계 기관의 외자조달시장 재진입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