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절밥상, 주꾸미&봄나물 봄 신메뉴 출시
상태바
계절밥상, 주꾸미&봄나물 봄 신메뉴 출시
  • 이하영 기자
  • 승인 2020.04.07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CJ푸드빌]
[사진=CJ푸드빌]

[이뉴스투데이 이하영 기자] CJ푸드빌 계절밥상이 봄을 맞이해 입맛을 돋울 수 있는 봄 신메뉴를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올 봄 콘셉트는 ‘물오른 주꾸미 그리고 봄나물’로 봄이면 생각나는 주꾸미와 여러 가지 봄나물을 활용한 다채로운 메뉴를 선보인다.

‘주꾸미 미나리 철판구이’는 미나리와 주꾸미를 들기름과 간장 양념에 볶아 달콤짭쪼름하다. ‘주꾸미 미나리 연포탕’은 주꾸미와 홍합에 미나리와 쑥갓을 넣어 끓여 맑고 개운한 국물 맛을 살렸다. 두 메뉴는 평일 저녁과 주말에 즐길 수 있다.

‘불떡 주꾸미 볶음’은 통통한 주꾸미와 쫄깃한 조랭이 떡을 매콤달달한 소스에 볶았다. 파채와 함께 곁들여 먹으면 쫄깃함과 아삭아삭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주꾸미 오색 볶음밥’은 주꾸미와 달래, 김치와 날치알을 감칠맛 나게 볶은 별미 볶음밥이다. 남녀노소 즐기기 좋다. 두 메뉴는 어디서든지 즐기기 편한 투고 제품으로도 출시한다.

설 선물세트로 출시돼 호응이 높았던 LA양념갈비를 계절고깃간 코너에서 선보인다. 계절밥상의 비법 소스로 24시간 이상 재웠다. 골고루 퍼져있는 마블링에 쫄깃한 육질을 느낄 수 있으며 평일 저녁과 주말에 한해 제공된다. 백된장 소스 담백한 맛을 자랑하는 ‘쌈장닭구이’도 평일 점심에 추가된다.

이외에도 봄나물로 즐겨 먹는 세발나물로 만든 ‘세발나물전’, 곤드레와 감자가 조화로운 ‘곤드레 감자밥’과 ‘속배추 겉절이’도 준비돼 있다.

계절밥상 관계자는 “여러모로 기운 빠지는 요즘 봄 활력 충전시키기 좋은 주꾸미와 봄나물로 다양한 메뉴를 구성했다”며 “봄에만 만날 수 있는 한상 차림을 계절밥상에서 즐겨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비회원 글쓰기 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